본문바로가기

open

닫기
검색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질환백과

다른질환보기
정의

마르판 증후군은 1896년 프랑스의 장 말팡에 의해 처음 보고된 질환으로, 거미의 다리모양으로 긴 손가락, 발가락과 관절의 과신전, 큰 키, 눈의 수정체 이탈, 근시, 망막박리, 녹내장, 백내장, 심장 대동맥의 확장을 주요 특징으로 하는 결체 조직의 질환입니다. 마르판증후군은 신체 내 여러 장기에 이상을 초래하며, 환자의 일부에서는 외견상 특이한 소견을 보입니다.

 

특히 환자들이 신장이 큰 경우가 많기 때문에 운동선수가 많고 따라서 과격한 운동 후에 급작스런 대동맥 파열로 인해 경기장에서 사망하는 예가 보고되고 있습니다. 마르판 증후군은 상염색체 우성으로 유전하지만, 가족력 없이 발병하기도 합니다. 서양인에서는 5,000~1만 명 중 1명의 빈도로 나타나며, 인종에 따른 발생빈도의  차이는 없습니다.

원인

상염색체 우성유전을 하며, 15번 염색체 장완에 위치하는 fibrillin 유전자(FBN1)의 돌연변이에 의해 발생합니다. 결체조직을 구성하는 데 필요한 fibrillin이라는 단백질을 생성하는 FBN1 유전자의 이상으로 인해 심혈관, 안구, 골격에 심각한 장애를 초래합니다. fibrillin은 눈의 수정체 지지인대와 동맥의 혈관조직에 주요성분인 당화 단백질입니다. 상염색체우성으로 유전하지만, 가족력 없이 산발적으로 발생하기도 합니다.

증상

수정체가 이탈된 눈

1. 눈
근시는 아동기에 빠르게 진행되며, 특징적인 안과적 특징이 나타납니다. 즉, 마르판증후군 환자의 60%에서 수정체 편위가 나타나거나 눈의 수정체가 상방향으로 이탈되며, 녹내장, 망막 박리, 백내장 등과 같은 눈의 변화가 나타납니다. 안과적인 문제는 안경, 렌즈 사용으로 교정이 가능합니다.

2. 골격
가장 흔한 임상증상으로는 골격계 이상으로 몸통보다 하지가 길거나 큰 키, 긴 손가락, 발가락과 편평족, 척추의 측만, 흉곽모양의 변화(새가슴, 또는 오목가슴), 좁은 얼굴 등을 들 수 있습니다. 외형상 가장 눈에 띄는 신체적인 특징으로는 새장형의 체형과 몸에 비해 사지가 비정상적으로 과성장되어 나타나는 것을 들 수 있습니다. 환자의 약 3/4에서 하절이 상절보다 길며, 양 팔을 좌우로 펼친 길이가 신장보다 깁니다. 척추측만이 경하거나 심하게 나타나며 진행적입니다.
약 80%의 환자에서 거미같이 가늘고 긴 거미 모양의 손가락 및 발가락 모양이 관찰됩니다. 이 환자들에서는 엄지손가락을 손바닥 쪽으로 굽히고 나머지 손가락으로 엄지손가락을 감싸듯 주먹을 쥐면 엄지손가락의 끝이 새끼 손가락의 바깥으로 돌출되는 양상을 볼 수 있습니다. 근육의 발달이 저하되어 있고 피하지방이 매우 적은 것도 외형상 볼 수 있는 특징 중 하나입니다.
이 밖에 다양한 관절의 이완으로, 이로 인해 슬개골, 견관절, 흉쇄관절, 중수지 관절 등에 만성, 재발성 아탈구가 흔히 관찰되며, 외반슬 및 전반슬도 발생할 수 있습니다. 관절의 이완을 비교적 쉽게 관찰할 수 있는 곳은 손목과 엄지손가락으로, 엄지손가락을 뒤로 심하게 젖힐 경우 엄지손가락의 끝이 팔에 닿을 정도입니다. 오래 서 있을 경우에는 족부에도 편평 외반족의 변형을 나타내게 되며, 거의 모든 환자에서 경중의 차이는 있지만 편평족의 변화를 볼 수 있습니다.  골반 내 돌출비구를 보이는 환자도 있으며, 이것은 진행하면서 연골용해증을 유발하기도 합니다. 환자의 50% 이상에서 척추의 병변이 동반됩니다.

3. 얼굴
길고 좁은 얼굴형, 안구함몰, 눈꺼풀틈새(palpebral fissues)의 하향경사, 하악의 형성부전, 높은 아치형의 구개, 소하악증, 하악후퇴증 등의 특징이 나타납니다.

4. 심혈관계
마르판 증후군의 경우 심혈관계 이상으로 인해 사망할 수 있는 경우가 높습니다. 심혈관계 이상으로는 크게 대동맥 근위부의 확장과 판막변성에 의한 폐쇄부전을 들 수 있습니다. 대동맥 근위부의 확장은 환자의 60~80% 정도에서 관찰되며, 심해지면 매우 위험한 합병증인 대동맥 혈관벽의 균열, 파열 등이 올 수 있습니다.

5. 기타
- 경막확장증과 척수막탈출증(myomeningocele)
- 요통, 다리 근위부의 통증, 무릎 위아래 부분의 허약, 무감각
- 생식기와 직장의 통증
- 경질막낭의 CSF의 누출로 기립성 저혈압, 두통
- 서혜부 탈장, 기흉을 동반
- 학습장애, 부정맥, 구개파열
- 대동맥 혈관이 4cm이상 확장되어 있는 경우, 마르판증후군의 여성이 임신을 하는 것은 위험합니다. 임신으로 인해 대동맥 혈관 확장이 빠르게 진행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진단

1. 임상적 진단
진단은 여러 임상증상을 조합하여 임상적으로 진단할 수 있습니다. 골격, 안구, 심장혈관, 폐, 피부 및 외피, 경질막의 특징적 임상 증상과 가족력을 조사하여 마르판 증후군을 진단하며,  초음파, 세극등 검사(Slit-lamp eye examination), 골격검사를 실시합니다.

2. 분자유전학적 검사
최근 질환의 원인 유전자가 밝혀짐에 따라  유전자 진단도 가능해졌습니다. 가계 내에 마르판증후군 환자가 있을 때 다른 가족이 보인자일지, 증상발현 전인 환자인지의 여부는 분자유전학 검사를 통해 찾아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됩니다. 마르판 증후군과 관련된 유전자는 FBN1입니다. FBN1은 15q 21.1에 위치하고 있으며 600kb 이상의 매우 큰 유전자로 65개의 exons을 가지고 있습니다. 마르판 증후군의 원인인 FBN1의 돌연변이는 200개 이상으로 보고되어 있습니다. FBN1은 눈의 수정체 지지 인대와 동맥의 혈관조직의 주요성분인 당단백질로, 비정상 결합조직이 생기는 정확한 원인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습니다.

마르판 증후군 진단 기준에 90%이상인 경우 분자유전학적인 검사로 돌연변이 확인이 유용합니다. 진단 기준에 의해 마르판 증후군으로 진단을 받은 경우 70~93%에서 유전자 돌연변이를 밝힐 수 있습니다.
2004년 보고에 의하면 마르판증후군 2형이 환자에게서 TGFBR2의 돌연변이를 밝혔다는 보고가 있었고, 2005년에 마르판 증후군(거미손가락증, 대동맥류, 새가슴변형, 척추측만증, 경막확장증)등의 특징을 보이는 경우와 마르판 증후군의 특징을 보이는 환자에서 TGFBR1 또는 TGFBR2의 heterozygous 돌연변이를 보고했습니다. 하지만 FBN1 돌연변이를 가진 마르판 증후군 환자에서는 TGFBR1 또는 TGFBR2 돌연변이가 없었습니다.

치료

마르판 증후군은 유전학자, 심장전문의, 안과전문의, 정형외과전문의가 함께 팀을 이루어 치료하는 것이 바람직합니다.

1. 눈
눈의 수정체 탈구는 처음에는 심하지 않아서 안경으로 시력교정이 가능하지만, 점차 탈구가 심해지면 안경을 착용해도 시력이 호전되지 않습니다. 수정체 탈구는 어릴 때에는 없다가 자라면서 저절로 생길 수 있으며, 특히 눈에 충격을 받으면 모양체소대가 약하므로 수정체가 탈구될 위험이 매우 큽니다. 또 탈구된 수정체에 의해 안압이 상승하여 녹내장이 발생할 수 있습니다. 이런 경우에는 탈구된 수정체를 적출하고 인공수정체를 삽입하는 방법으로 시력회복이 가능하며, 아울러 녹내장도 치료될 수 있습니다.

2. 골격
성장이 활발한 학동기 및 청소년기에는 척추측만증이 특히 잘 나타나므로 예방이 중요합니다. 척추 측만증은 가장 흔하게 동반되며 이는 일반적으로 특발성 척추측만증보다 어린 나이에 시작되어 빠르게 진전되는 경향이 있으며, 보조기 치료로도 좋은 결과를 얻기가 어렵기 때문에 약 20%에서는 수술적 교정이 필요합니다. 편평족으로 인해 보행이 어렵고, 쉽게 피로감을 느낄 수 있습니다. 증상이 심한 경우 보조기를 착용할 수 있습니다.

3. 심혈관계
심혈관계의 이상은 어느 연령(태아기에도)에도 동반될 수 있으므로 마르판 증후군이라고 진단되었을 당시부터 대동맥 혈관의 손상을 예방하기 위해 과거에는 혈압강하제의 일종인 베타 교감신경계 차단제나 베라파밀(Verapami)과 같은 칼슘 체널 길항제를 투여하였으나, 최근에는 안지오텐신 수용체 2형 길항체 치료를 합니다.
대동맥 혈관이 6cm 이상 확장되면 파열을 예방하기 위해 혈관이식수술을 권장합니다. 확장의 소견이 있는 경우에는 진행을 줄여 주기 위한 안지오텐신 수용체 2형 길항체 치료와 같은 약물치료가 도움이 될 수 있으며, 확장이 일정 수준 이상이면 대동맥 절삭 위험이 높아지므로 대동맥판막을 포함한 근부위에 대한 예방적 차원의 수술이 필요합니다. 대동맥판막이나 승모판막의 폐쇄부전이 심해져도 수술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이처럼 심혈관계 이상은 아직까지는 근본적인 예방은 되지 않으나 정기적인 검사와 투약으로 조절이 가능한 상태입니다.

4. 기타
- 경막확장증은 일반적으로 증상이 없으며, 근본적인 치료는 없습니다.
- 탈장은 외과적 수술 후에 탈장이 나타날 수 있습니다.
- 자발성 기흉은 재발할 수 있습니다.
- 최선의 관리로 화학요법이 필요하거나 폐의 수포를 외과적 제거하거나 외과적으로 흉막유착을 실시합니다.
- 마르판 증후군 환자가 임신하게 되면 대동맥 확장이 급격히 진행될 수 있으므로 유전학자, 산부인과 전문의, 심장전문의의 진료와 상담이 필요합니다.

5. 피해야하는 환경, 약물
- 접촉운동(복싱), 경쟁하는 운동, 등척운동(벽, 책상 등 고정된 것을 세게 밀거나 당겨서 하는 근육 훈련), 관절의 손상과 통증을 유발하는 활동
- 충혈제거제(decongestant) 등 심장혈관계를 자극하는 약물
- 부정맥의 소인을 악화시킬수 있는 카페인
- 시야결손을 교정하기 위한 라식수술
- 호흡 곤란을 초래하거나 기흉을 재발할 수 있는 금관악기 등의 연주, 스쿠버다이빙 등의 운동

서울아산병원은 신뢰도 있는 건강정보 콘텐츠를 제공하여 더 건강한 사회 만들기에 도움이 되고자 합니다.콘텐츠 제공 문의하기

  • 현재 페이지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 현재 페이지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현재 페이지를 인쇄하기
페이지 처음으로 이동
05505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 43길 88 서울아산병원
TEL 1688-7575 / webmaster@amc.seoul.kr
Copyright@2014 by Asan Medical Center. All Rights reserved.
  • 진료과 바로가기
  • 재단산하기관 바로가기
  • 센터 바로가기
  • 관련기관 바로가기
  • 서울아산병원, 13년 연속 존경받는 병원 1위
  • 美 뉴스위크 선정 '2019 세계 100대 병원' 대한민국 1위 서울아산병원
  • 한국산업고객만족도지수(KCSI) 종합병원 부문 7년 연속 1위 선정
  • 서울아산병원, 정보보호 관리체계 ISMS 인증 획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