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바로가기

open

  • 회원가입
  • 병원둘러보기
  • 오시는 길
  • 영어
  • 중국어
  • 일본어
  • 러시아어
  • 몽골어
  • 아랍어

서울아산병원 로고

언론보도

상세페이지
혈액암 치료 자가조혈모세포이식 1,000례 달성
등록일 : 2017.03.15

혈액암 치료 자가조혈모세포이식 1,000례 달성

서울아산병원 서철원 교수팀, “림프종ㆍ다발성 골수종 치료 성적 높여 암 환자에게 희망 줄 것”

 

서울아산병원 서철원 교수가 자가조혈모세포이식 환자 상태를 살피고 있다

 

서울아산병원 종양내과 서철원 교수팀이 최근 혈액암의 한 종류인 다발성 골수종 환자 전 모 씨(59세, 女)에게 환자 자신의 조혈모세포를 이식하며 자가조혈모세포이식 1,000례를 달성했다.


자가조혈모세포이식은 혈액암 중에서도 전신에 퍼져있는 림프계 조직에 생기는 림프종이나 혈액 내 특정 세포가 비정상적으로 늘어나는 다발성 골수종 환자를 치료할 때 주로 사용된다.


서 교수팀이 자가조혈모세포이식을 처음 시작한 1993년 5건의 자가조혈모세포이식술을 시행했는데, 지속적으로 치료 성공률을 높이며 작년 한 해 동안에만 91건을 시행했다.


혈액암세포를 제거하기 위해 일부 환자에서는 더 강력한 항암화학요법과 방사선요법을 시행하게 되는데, 이 때 암세포뿐만 아니라 백혈구, 적혈구, 혈소판 등 혈액 세포를 만드는 조혈모세포도 같이 없어지기 때문에 환자에게 조혈모세포를 이식하게 된다.

 

서울아산병원 서철원 교수팀이 자가조혈모세포이식 1,000례를 기념하고 있다


주로 백혈병 환자를 치료하기 위해 다른 사람의 조혈모세포를 환자에게 이식하는 동종조혈모세포이식과는 달리, 림프종과 다발성 골수종을 치료하기 위해 쓰이는 자가조혈모세포이식은 항암화학요법과 방사선요법에 들어가기 전 미리 채집해놓은 환자 자신의 조혈모세포를 치료 후 이식하는 방법이다.


특히 서 교수팀은 일반적으로 치료 경과가 좋지 않은 중추 신경계 림프종 환자들에게 실시한 자가조혈모세포이식술 2년 생존율을 89%까지 끌어올리며 우수한 치료 성적을 2016년 미국혈액학회에 보고하기도 했다.


서울아산병원 종양내과 서철원 교수는 “서울아산병원이 자가 말초혈액 조혈모세포를 채집해 혈액암 치료에 적용하기 시작한지 25년 만에 자가조혈모세포이식 1,000례를 달성했다”며, “앞으로 림프종, 다발성 골수종의 치료 성적을 더욱 높여 혈액암 환자가 희망을 가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현재 페이지를 트위터로 공유하기
  • 현재 페이지를 페이스북으로 공유하기
  • 현재 페이지를 이메일로 공유하기
  • 현재 페이지를 인쇄하기
페이지 처음으로 이동
05505 서울특별시 송파구 올림픽로 43길 88 서울아산병원
TEL 1688-7575 / webmaster@amc.seoul.kr
Copyright@2014 by Asan Medical Center. All Rights reserved.
  • 진료과 바로가기
  • 재단산하기관 바로가기
  • 센터 바로가기
  • 관련기관 바로가기
  • 서울아산병원, 한국산업의 고객만족도 4년 연속 1위
  • 서울아산병원, 11년 연속 존경받는 병원 1위
  • 서울아산병원, 한국에서 가장 일하기 좋은 기업 3년 연속 1위
  • 서울아산병원, 보건복지부 의료기관 인증
  • 서울아산병원, 2012년 한국서비스 품질지수 1위
  • 서울아산병원, 국제정보보호관리체계 인증 획득